Front Page Page

2018년 07월 04일 19시 데이뉴스10 – 11개 뉴스요약

Post Content

특별DJ로 출연한 타블로가 오는 20일부터 열리는 에픽하이의 단독 콘서르를 홍보하기 위해 “‘에픽하이 콘서트’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하면 투컷의 이름을 수컷으로 바꾸겠다”고 공언하자.
이에 투컷은 자신의 SNS 프로필 칸에 적힌 이름을 ‘수컷’으로 고치며 약속을 지켰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역시 홈페이지에 올린 프로필에서 투컷의 이름을 ‘수컷’으로 수정했다.


이어 검찰은 “차기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안 전 지사의 사회적 지위에 눌린 김지은 씨가 성폭력을 제대로 거부할 수 없었다”며 이번 사건을 전형적인 권력형 성범죄라고 이야기했다.
그러나 안 전 지사 측은 강제적인 성폭력은 없었다는 기존 입장을 고수하며 변호인은 “사회적 지위가 높은 유명인사와 일하는 여성들을 모두 잠재적 성폭행 피해자로 봐야 하느냐”고 주장했다.
이어 김지은 씨가 안 전 지사와 성관계 후 비정상적 출혈이 있어 올해 2월 26일 자 산부인과 진료에서 `원치 않는 성관계에 의한 것`이라는 진단서를 받은 사실 등도 증거로 제출됐다.


3일(한국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에 위치한 로스토프 아레나에서는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16강 벨기에와 일본의 경기가 열렸다.
벨기에는 일본전 추가시간 4분 결승골로 3-2 역전승을 거둔 것.
해당 경기를 중계하던 한준희 해설위원은 샤들리의 투입에 의구심을 드러냈다.


3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화요초대석 코너에 가수 방미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방미는 “미국 들어가기 전에 인터뷰 때문에 자산에 대해 공개가 됐다”고 운을 뗐다.
방미는 “처음엔 되게 철이 없어서 열심히 성공한 대가였나 했는데 타이틀이 붙어지고 나니 걱정이 됐다”고 털어놨다.


같은 학교에 다니는 여고생 2명이 아파트 옥상에서 함께 투신해 숨졌습니다.
서울 노원경찰서에 따르면 노원구의 한 고등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이던 이 모 양과 김 모 양이 지난 2일 오후 9시 25분쯤 노원구 상계동의 15층 아파트 옥상에서 뛰어내렸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두 사람이 자신들의 처지를 비관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투신 배경과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SBS funE | 김지혜 기자] 배우 원빈이 8년째 작품 활동을 쉬고 있지만 광고계에서는 여전히 최고 수준의 몸값을 자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진행자 김광일 기자는 “TV 광고나 화보에서 원빈 씨 모습을 자주 보는데 광고 수입이 얼마나 되냐”고 묻자.
한 패널은 “2010년 영화 ‘아저씨’ 이후 원빈이 현재까지 40여 편 광고에 출연했다고 한다.


부산 기장군 내 3개 양식장에서 키운 광어에서 기준치가 넘는 수은이 검출된 가운데.
5㎎/㎏) 이상의 수은이 검출된 부산 기장군의 양식장 3곳에서 올 5월 23일부터 출하가 중단된 지난달 29일까지 모두 3.
해수부는 지난달 29일 중금속인 수은이 기준치 이상 검출된 부산 기장군 양식장 3곳의 광어 출하를 중지시키고.


중학교의 남성 음악 교사가 합창단 남학생들을 상습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대구지검 서부지청(지청장 조재연)은 3일 대구의 한 중학교에서 학생 6명을 성추행한 혐의로 교사 A씨를 구속기소했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피해 학생들과 교사의 진술이 엇갈리는 상황”이라며 “A씨가 기간제 교사라 지난달 근로기준법에 따라 학교 측과 계약이 해지돼 현재로서는 징계할 방법은 없다”고 설명했다.


(광주=연합뉴스) 지난 2일 경기 광주 초월읍 곤지암천에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중학생을 찾기 위한 수색작업이 사흘째 계속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4일 사고 현장에 750여 명을 투입하고.
헬기 4대와 드론 2대를 동원해 수색을 펼치고 있다.


왜냐하면 지난 2010년에 김부선씨의 인터뷰인 ‘성남가짜총각’ 문제를 최초로 이슈화시킨 게 김어준씨라는 걸 국민들이 모른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어준씨가 “상대(인터뷰에서 김씨가 언급한 정치인)가 특정되지는 않았다”고 지적하자 하 의원은 “내용을 읽어보니 김부선씨가 실명을 이야기했더라.
뒤에 김어준씨는 “이어 이후 갖은 곡절로 이어지던 줄거리는 그 ‘남자’로부터 다시는 정치하지 않겠단 약조 받는 것으로 마무리되나 싶다가 결국 그 ‘남자’가 지난 지방선거 출마해 당선됐단 걸로 맺음 된다.


먼저 알베르토는 한국에서 살게 된 이유에 대해 “아내 때문에 그렇다”면서 “마음에 드는 한국 여자를 따라온 거다.
방송 수입과 관련해 알베르토는 “일이 많이 있을 때도 있고 아닐 때도 있다.
이탈리아로 떠나는 것이 생각보다 돈이 많이 들어간다면서 “아직 방송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되어서 이탈리아에서 따로 돈을 버는 건 없다.